Collection/En’s Fashion
2011. 12. 9. 14:17
진정한 패셔니스타들이 계절을 앞서가는 아이템들로 무장해 추운 겨울에도 얇은 차림을 선호한다는 것은 이젠 옛말이 되었습니다. 왜냐하면 따뜻하고 패션감각도 살려주는 날렵하고 슬림한 아우터들이 등장했기 때문인데요. 스타일을 양보하지 않으면서도 훈훈하게 겨울을 날 수 있는 고마운 아우터들~ 그렇다면 과연 어떤 겨울 아우터를 초이스해야만 소위 간지나는 패셔니스타라고 할 수 있을까요?
남성들이 겨울 아우터로 가장 선호하는 아이템이 바로 다운점퍼인데요. 따뜻하고 가벼운 다운점퍼는 남자들에게 겨울 교복처럼 보일 정도로 많지요.^^;; 자칫 평범하게 보일 수 있는 다운점퍼를 좀 더 스타일리시하게 코디한다면 간단하게 겨울 멋쟁이 대열에 합류할 수 있어요. 최근에는 저마다의 브랜드에서 초경량 아우터라는 점을 강조하며 실용적이면서 세련된 다운점퍼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는데요. 다운 점퍼의 퀼팅 디자인과 컬러에 변화를 준다면 진짜 겨울 간지남이 될 수 있어요.
여성들의 워너비 잇 아우터는 몇 년 전부터 거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바로 사파리점퍼, 일명 야상이라고 불리는 아우터인데요. 후드나 안감에 퍼가 달려 있는 제품도 많아, 보기만 해도 멋스러운데다가 궂은 날씨에도 스타일을 살려주는 스테디셀러 아우터랍니다. 특히 최근에는 카키나 블랙컬러의 어두운 계열에서 벗어나 컬러플한 야상들이 많이 선보이면서 귀엽고 발랄하게 연출하기도 쉬워졌어요. 야상은 팬츠나 레깅스에 매치하고 양털부츠나 스니커즈를 신으면 귀엽고 발랄하게 스타일이 완성됩니다.
겨울 아우터 중에 가장 다양하게 매치하기 좋은 아우터는 피코트라고 할 수 있는데요. 수트와 캐주얼 양쪽 모두에게 어울리는 피코트는 그만큼 매력적일 수 밖에 없습니다. 소재는 모직이나 캐쉬미어 등으로 가격도 천차만별인데요. 남자가 입으면 단정하고 스마트한 인상을 줄 수 있고, 여자라면 단아하고 지적인 이미지로 연출이 가능해요.
피코트를 입을 때의 이너는 터틀넥 스웨터나 원피스 등을 매치해주고, 올이 굵은 목도리나 워머를 둘러주면 세련된 오피스룩으로도 손색이 없답니다.
이너는 겨울 아우터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입니다. 아무리 멋진 아우터를 입는다고 해도 이너가 제대로 갖춰지지 않는다면 소용없어지는데요. 다운 점퍼를 입을 때에는 되도록 터틀넥 스웨터나 두꺼운 옷은 피해주세요. 다운 점퍼의 특성상 얇은 티셔츠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따뜻하니까요. 야상은 어느 옷에나 무난하게 어울리지만 야상의 안감이 두터운 편이라면 역시 지나치게 헤비한 소재는 피하시는 좋아요. 요즘에는 얇은 소재의 이너라도 기능성이 더해져 보온효과가 있는 상품들도 많이 때문에 참고하시길 바래요.
트위터추천하기 페이스북추천하기 한RSS 구독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밀글

  1. ALICE 2011.12.13 1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파리점퍼ㅎㅎ뭔가웃긴다

  2. 개쓰동 2011.12.13 14: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코트 잘 입은 남자 좋아+_+

  3. 할아버지 2011.12.13 15: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잇다ㅋㅋ우리나라에는 저런할아버지 없어ㅜㅜ

  4. 마루 2011.12.13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사진 고대~~~~~~루 사서 입구싶당ㅋㅋ
    넘이뻐요

트위터

페이스북

rss

유튜브

opencast
분류 전체보기 (2003)
Collection (770)
Life & Talk (281)
Now Event (256)
Now Enter6 (680)


Enter-6 Youtube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