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w Enter6/En’s Diary
2015. 1. 15. 19:12

 

깨끗한 거리 만들기! 2015년에도 계속되는 엔터식스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

 

 

안녕하세요. 엔실장입니다^^ 오늘은 엔터식스 직원들에게 매우 중요한 날 중 하나였는데요. 그 이유는 오늘이 바로 매 달 한번씩 진행되는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이 진행되는 날이었기 때문이랍니다.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지난해부터 시행된 이 캠페인은 엔터식스 직원들의 뜨~거운 단합력으로 해가 바뀐 후에도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는데요. 2015년의 첫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은 엔터식스 왕십리역점 일대에서 이루어졌답니다. 비록 날씨는 추웠을지언정 엔터식스 직원들의 마음만큼은 훈훈했던 그 현장을 안 보고 지나갈 수 없겠죠^^?

 

 

 

 

 

오전 9, 엔터식스 왕십리역점에 하나 둘 모이기 시작한 엔터식스 직원들! 추운 날씨 속에 따스한 코코아를 나눠 마시며 한 손에 집게 하나씩을 들고 담배꽁초를 줍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는데요. 일단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기 전 기념사진 한 장 찰칵^^

 

 

 

 

 

꽁초를 줍는데 있어 그들에게 필요한 건 오직 집게비닐봉지!

 

 

 

 

 

처음 길을 출발했을 때만 해도 오늘은 거리가 생각보다 깨끗한 것 같다는 생각을 했었는데요. 하지만 자세히 살펴보니 이곳 저곳에 아무렇게나 버려져 있는 담배꽁초를 쉽게 발견할 수 있었답니다. 매의 눈으로 꽁초를 찾아 내는 직원들의 모습! 다들 정말 열심히 줍고 있죠?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이라고 해서 담배꽁초만 주울 순 없겠죠? 길에 버려진 쓰레기도 집게를 피해갈 순 없답니다. 빠르게 사삭~

 

 

 

 

 

엔터식스 직원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은 현장이에요! 한눈에 보기에도 상당한 양의 담배꽁초들이 버려져 있죠? 이런 현장을 당연히 그냥 지나칠 수 없기에 직원들의 폭풍 집게질이 시작됩니다. 예상은 했지만 다 줍기까지 시간이 꽤 걸리더라구요~

 

 

 

 

 

얼마나 열심히 꽁초 줍기에 몰두했으면…! 어깨에 멘 캠페인 띠가 흘러내리는지도 모른 채 꽁초를 찾아 걷고 또 걷습니다^^;

 

 

 

 

 

저것이 진정한 의미의 착한손인가요? 봉지로 다가서는 집게들 사이로 손 하나가 불쑥 튀어 나왔는데요. 집게 수량이 모자랐던 탓인지 연실 손으로 꽁초를 줍고 계시더라고요. 엔실장이 다가서 사진을 찍자 쑥스러운 미소로 화답하시던^^! 당신의 뜨거운 줍기 열정에 박수를 보내 드립니다. 짝짝짝~~

 

 

 

 

 

드디어 1월의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 종료! 왕십리역점 일대를 돌며 한 시간 동안 정말 많은 양의 꽁초를 주웠는데요. 매 달 활동이 끝난 후 봉지 속에 수북이 쌓여 있는 담배꽁초를 보고 있노라면, 깨끗한 거리를 만들어 나가기까지의 여정이 아직도 멀었음을 느끼곤 한답니다. 동시에 더욱 더 열심히 캠페인 활동을 이어나가야겠다는 의욕도 불끈!! 샘솟곤 하는데요.

 

 

담배꽁초 줍기 캠페인을 통해 조금 더 깨끗한 거리를 만들기 위한 엔터식스의 노력은 앞으로도 계속 될 예정이니, 계속해서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2월에도 훈훈한 캠페인 소식 다시 한번 전해 드리도록 할게요!

 

 

 

 

 

 

 

트위터추천하기 페이스북추천하기 한RSS 구독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밀글

트위터

페이스북

rss

유튜브

opencast
분류 전체보기 (2002)
Collection (770)
Life & Talk (279)
Now Event (256)
Now Enter6 (681)


Enter-6 Youtube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