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ction/En’s Fashion
2016.09.26 16:42


가을 패션의 정석! 트렌치코트 스타일링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 드디어 트렌치코트의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 

여성이라면 누구나 하나 정도 가지고 있는 머스트해브 아이템! 



트렌치코트는 선선한 바람도 막아주지만, 슬쩍 걸치기만 해도 패셔니스타가 될 수 있는 베이직 아이템이에요. 엔실장이 어떻게 입어야 가을 패셔니스타가 될 수 있는지 트렌치코트에 대해 샅샅이 알려드릴께요! 

Right Now~~! 




[이미지출처- 구글]




트렌치코트는 영국 육군의 유니폼에서 유래되었다고 알려져 있는데요. 

2차 세계대전 당시 디자인은 더블단추에 손목 부위를 벨트로 조여줘 먼지나 이물질이 들어갈 수 없도록 해 실용성을 강조했었답니다. 장교들은 전쟁이 끝난 일상생활에서도 편하고 실용적인 트렌치코트를 포기할 수 없었어요. 이것이 점점 대중적으로 퍼져 나가게 되면서 오늘날의 트렌치코트룩이 생기게 된 것이랍니다.



전통적인 트렌치코트의 기장은 길 경우 발목의 바로 위까지, 짧을 경우 무릎 위까지 내려온다고 하는데요.

각 나라의 문화, 시간, 유행 등을 거치고 거쳐 현재는 아주 다양한 색상, 소재, 디자인의 트렌치코트가 생겨났죠!




[이미지출처- 구글]



베이지 색상에 더블단추가 촤르륵~ 기본 디자인에 가장 충실한 아이템입니다.

매년 유행에 따라 많은 디자인의 트렌치코트가 있다지만, 그래도 기본 디자인만큼은 꼭 하나 쟁여둬야죠! 

청바지, 슬렉스, 스커트 등 어떤 옷에도 베이직한 트렌치코트는 잘 어울리는 법이죠. 










[이미지출처- 구글]



매일 입는 베이지 색상이 지겹다면, 다양한 색상에 도전해보세요! 마음도 산뜻해질거에요.

그린, 카키, 그레이, 핑크 등 다양한 색상의 아우터를 입을 땐, 모노톤 이너웨어를 입는 것 잊지마세요. 그 날의 트렌치코트 색상이 더욱더 돋보일거에요.




[이미지출처- 구글]



단추 없이 촤르륵~ 감기는 소재의 트렌치코트. 조금 더 여리여리해보이게 만들어주는 마법의 아이템이라 통통한 여성분들이 입으시면 날씬해보이는 장점이 있어요. 

시크하게 청바지에 티셔츠 하나 입고, 트렌치코트 하나 걸쳐주면 꾸민듯 안꾸민듯 멋스러운 룩이 완성된답니다.


 





[이미지출처- 구글]



가죽 패치가 덧대어져 있거나, 세무 소재로 되어 있는 트렌치코트도 요즘 눈에 많이 띕니다. 봄보다는 가을 계절에 맞춰져 나온 트렌치코트로 따뜻하게 보인다는 장점이 있어요! 이런 소재의 트렌치코트를 입을 땐 이너웨어, 가방, 신발 모두 베이직한 아이템으로 입어주세요. 








[이미지출처- 구글]



어떤 디자인, 어떤 색상, 어떤 소재를 입느냐에 따라 천차만별 달라지는 그 날의 분위기 :-)

짧은 청바지를 입어도, 블랙 스커트를 입어도, 앵글부츠를 신어도, 블랙로퍼를 신어도 그냥 다 잘 어울리지요. 


사실 어떤 트렌치코트를 사더라도, 트렌치코트라는 사실 하나만으로 너무 예쁜 코디가 된답니다. 

우리 트렌치코트 걸치고, 가을 패셔니스타로 거듭나보아요!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구글’을 출처로 하고 있음을 밝힙니다.)










엔실장의 포스팅이 마음에 들었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

트위터추천하기 페이스북추천하기 한RSS 구독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밀글

트위터

페이스북

rss

유튜브

opencast
분류 전체보기 (1888)N
Collection (755)
Life & Talk (269)
Now Event (248)
Now Enter6 (616)N


Enter-6 Youtube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